티스토리 뷰

출처 : 스포츠경향(YTN 방송화면캡쳐)

평택 편의점 차량 돌진 30대, 구속 여부 결정 예정 , 평택 편의점 차량 돌진 30대, 구속 여부 결정 예정

경기 평택시 차량을 몰고 편의점으로 돌진을 했던 30대 여성이

영장 실질심사를 하기 위하여 경찰서를 빠져나오면서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업무방해 및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입건이 된 A씨[38]씨는 17일 오전에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기 위하여 평택경찰서의 유치장을 빠져나왔습니다

 

A씨는 마스크와 검은색 모자로 얼굴을 가리고 있는 모습이였다고 합니다

수원지법 평택지원에서는 이날, 오전 11시경 특수재물손괴, 특수상해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가 되어진 A씨에 대하여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진행하였다고 합니다

 

A씨의 구속 여부에 이르면 이날 오후 결정이 될 것이라고 합니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6시 포승읍에 위치하고 있던 편의점을 차량으로 들이받고

내부에서 앞뒤로 반복적인 운전을 하는 등에 난동을 부려서 영업을 방해했다는 혐의를 받습니다

 

A씨의 난동으로 인하여 편의점 내부에 집기들이 파손이 되었으며,

유리파편들이 튀어서 점주 B씨가 다쳤다고 합니다

 

경찰을 난동을 부리고 있던 A씨에게 차에서 내리라고 요구를 하였지만 요구를 따르지 않자

공포탄 1발을 하늘로 쏜 뒤 A씨를 체포했다고 합니다

 

A씨와 B씨는 같은 동네에 3년정도 알고 지내게 된 사이라고 합니다

A씨가 경찰조사에서 편의점의 본사 주최 그림대회에다가 딸의 그림을 접수 해달라고 했는데

편의점 점주가 고의로 접수를 하지 않아서 언쟁을 벌였다고 진술을 했다고 합니다

 

편의점 점주는 A씨 딸의 공모전 작품을 분실 한 것 으로 알려졌습니다

 

A씨는 과거에도 비슷하게 난동을 부려 처벌을 받았던 전력이 있었던것으로 파악됩니다

2018년 4월 경 한 병원 외벽을 자신의 차로 들이 받았던 적이 있었다고 하는데요

 

당시 A씨는 자신의 남편이 입원치료를 권유하여 병원으로 가고있던 도중에 남편과 다툼을 벌이고 있다가

홧김에 병원의 외벽을 향해서 돌진했다고 합니다

 

A씨는 그해의 9월 [분노조절장애]로 입원을 했습니다

치료뒤에도 상태가 크게 나아지지 않았으며, 결국 남편과는 이혼했다고 합니다

 

A씨는 올 6월경에도 B씨의 편의점으로 찾아가서 소란을 피웠었습니다

당시 출동을 했던 경찰관에게 욕설을 하여 현재는 업무방해와 모욕 혐의로인해 재판을 받고있다고 합니다

 

- 이상 평택 편의점 차량 돌진 30대, 구속 여부 결정 예정 포스팅이였습니다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