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내용과 관련없는 이미지 입니다

대구시 17세 소년 사인 추정, 사이토카인 폭풍? , 대구시 17세 소년 사인 추정, 사이토카인 폭풍?

대구시에서 폐렴 증세로 숨지게 된 17세의 고교생의 사인을

사이토카인 폭풍으로 추정을 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방역당국에 이야기에 따르면, 이 청소년에 대하여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 결과가

최종적으로 음성판정이 났다고 합니다

 

대구시에서는 19일 전날 숨지게 된 17세 고교생의 사인을 두고서

'흔히 설명하기로는 면역학적 폭풍인 사이토카인 환자라고 볼 수 있다'라고 밝혔다고 하는데요

 

대구시 김신우 감염병 관리지원단장은 이날, 비교적으로 젊은

나이대 20대도 0.2%정도의 사망률을 보이고 있다'라고 말하며.

'진단에 대하여서는 질병관리본부에서 다른 기관과 함께 교차로 검사를 하고 있다, 검사를 반복하는 경우에는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 환자가 맞는 것 같은데 자꾸 음성이 나오는 경우에 의심스러운 사례로 보고, 다시한번

재차례 교차 검사를 하고 있다고 설명을 하였다고 합니다

 

사이토카인 폭풍이란 것은 면역세포가 병원체를 공격하던 과정에서

막상 살려야 하는 장기 조직마저도 마비를 시켜버리는 현상을 뜻한다고 하는데요

 

일종의 자폭 현상으로도 풀이가 된다고 합니다

사이토카인의 경우 세포에서 나오게 되는 신체에 면역 체계를 조정해주는 신호 물질로써

과다적으로 분비가 되어지면 급성 및 만성 염증을 유발해내기도 한다고 알려져 있기도 합니다.

 

지난, 2010년에 영남의대학술지 중 제27권 제1호에 실렸던 사이토카인의 소개 논문은

'특이 항원에 반응을 한 림프구가 생산을 해내는 단백물질이라는 의미로써 람포카인이라고 불려지던

단백물질들이 다양하게 세포들로 써 만들어지며, 생산된 세포에 따라서 다양한 여러 기능을 한다 라는것이

밝혀지게 되면서 이러했던 림포카인을 가르켜주는 용어로 1974년도 코헨등에 의하여 사이토카인 이라고 하는 단어가

등장하게 되었다'라고 적혀져 있다고 하는데요

 

숨지게 된 17세 청소년은 지난 10일, 기침과 발열, 구토 등에 코로나19 의심증상을 보여서

12일, 경산중앙병원 에서 검체 검사를 받아보았지만, 음성판정이 나오게 되었다고 합니다.

13일, 심한 폐렴증세 그리고 39도에 이르게 된 고열증상으로 영남대병원에 응급실로 이송이 되어진 뒤

코로나19 검사를 7번 받게 되었지만 전부 음성판정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15일, 상태가 더욱 급격하게 나빠져서 혈액을 투석하고 에크모 치료까지 받게 되었다고 합니다

 

방역당국에서는 고교생이 사망 하게 된 전날까지 받았던 검사는 총 9번에 다랐으며 모두 음성 판정을 받게 되었으며,

사망을 한 18일 당일에는 소변 검사를 했을 때 양성 소견이 나오게 됬다고 파악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날, 오전 개최가 되어진 진단검사관리위원회에서는 질병관리본부하고 서울대 병원 그리고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동시적으로 실시하였는 검체 검사 결과에 따라서 이 고교생에 대하여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음성으로 최종 판정이 되었다고 밝혔습니다

 

- 이상 대구시 17세 소년 사인 추정, 사이토카인 폭풍? 포스팅이였습니다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