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성남 은혜의 강 교회,  수도권 집단감염 하루새 40여명 확진 , 성남 은혜의 강 교회,  수도권 집단감염 하루새 40여명 확진

코로나 바이러스 [코로나19] 대규모 확진 사태가 발생하게 된 성남시에

은혜의강 교회에서 예배에 참석을 했었던, 사람들에게 소독을 한다면서

입에다가 일일이 분무기로 소금+물 [소금물]을 뿌렸던 것이

감염확산에 대한 주요적인 원인이라는 지적이 나오게되었습니다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책단의 이희영 공동단장은

16일 오늘 '이달 1일과 8일 날 이 교회의 예배, CCTV를 확인 해 본 결과

교회측에서 두 날 모두 예배당에 입구에서 예배를 보러 왔던 사람들에 입에 분무기를 이용하여

소금물을 뿌렸던 것을 확인하였다고 하며, 이는 잘못되어진 정보로 인하여 발생하게된

인포데믹 현상으로 본다고 말했다고 합니다

 

감염병에 대한 대처로 잘못된 정보를 이용하여 감염이 더욱 크게 확산되어진것이라고 합니다

 

그는, 이어서 이 교회의 신도인인 서울 광진구에 확진자 입에 분무기를 이용하여 소금물을

뿌리게 된것이 확인이 되어졌으며, 이 분무기를 소도학지도 않고 다른 예배 참석 신도인들 입에

계속해서 뿌렸던 모습도 확인이 되어져서 더욱 많은 확진자가 나올 수 밖에 없었다고 합니다

 

도에서는 또 확진자의 증상 발현시기가 애초 8일날로 파악이 되어졌으나,

역학조사를 해본 결화로 2일 증상이 나타났었다는 사례도 확인이 되어져

역학조사에 대한 범위가 확대되어 지고 있다고 밝히었습니다

 

성남 은혜의강 교회에서는 주말에 예배 때마다 전체의 신도 130여명들 가운데에

100여명이 참석을 했던 예배에서 본 것으로 성남시에서는 파악했다고 합니다

 

성남시에서는 은혜의강 교회[수정구양지동] 신도 40여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게 되었다고 오늘 밝히었습니다

 

이에 따라서 은혜의강 교회와 관련되어진 확진자는 모두 46명으로 늘었다고 합니다

 

서울시 구로구 신도림에 한 콜센터 관련된 확진자는 15일 0시 기준으로 124명이었는데요

이어서 수도권에서 집단감염이 생긴것으로 2번째 큰 규모라고 합니다

 

- 이상 성남 은혜의 강 교회,  수도권 집단감염 하루새 40여명 확진 포스팅이였어요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