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환경호르몬이 검출 된 다이소 아기욕조 이미지

다이소 아기욕조, 환경호르몬 기준치 612배 검출 , 다이소 아기욕조, 환경호르몬 기준치 612배 검출

다이소가 판매를 했던 아기 욕조에서 환경호르몬이 기준치의 612배가 넘는 수치로

검출이 되어지면서 많은 아기들의 부모들이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고 합니다

 

다이소 측에서는 아기욕조에 대하여 즉각적인 환불에 나서게 되었지만,

구매를 했던 자들의 사이에서는 집단 소송의 움직임이 본격화 되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11일, 법무법인 대휵아주 이승익 변호사가 10일날 한 인터넷 맘카페에서

'제가 다이소 아기 욕조 관련하여 소송을 진행하여 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습니다

 

그는 '저는 150일이된 아기의 아빠리자 로펌으로 재직 중인 변호사'라고 말하며,

'다이소 아기 욕조 기사를 보자마자 분노를 금치 않을 수 가 없었다'라고 했습니다

 

이 변호사는 ''우리 아이를 위하여 변호사인 제가 직접 제조사를 상대로 하여 법적 조치를 취하려고 합니다''라고 말하며,

''저와 뜻을 함께 해주신 분들은 저의 게시글에 댓글을 달아주고 제글을 널이 알려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추후 법적 조취를 취하게 됨에 있어서 위임장을 요청 드리기 위해서 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카페의 회원들은 ''신생아 때부터 맨날 사용했는데 화가나고 미안해서 눈물이 난다''

''물고 빨고 한 아이도 많다'' ''아이 피부가 아프게 되면 제 탓을 할 것 같다'' 등의 댓글을 달았습니다

 

이들의 대부분이 현재 아기 욕조 관련하여 제조사를 상대로 소송이 제기 되게 되면

참여를 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입장이라고 합니다

 

피해자와 소송 참여 의사를 밝혔던 이들을 대상으로 하여 만들어진

카카오톡의 오픈채팅방에서는 이날 오후 기준으로 하여 1.500명이 참여중이라고 합니다

 

해단하는 제품은 ( 아기욕조 코스마 ) 에서 제작이 되어져

다이소하고 인터넷 등을 통해서 판매가 되어졌습니다

 

배수구 마개 부분에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기준치가

612.5배를 초과되어진 것으로 조사가 되어졌습니다

 

10일, 산업 통상자원부의 국가 기술표준원에서는 이 제품에 대하여 리콜[시정 조치] 명령을 내렸습니다

 

다이소의 관계자는 ''판매처로서 책임을 통감한다''라고 말하며,

'상품 불량으로 인하여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한다'' 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최대한으로 빨리 환불 조치를 진행하여 더 이상 소비자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게 노력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상 다이소 아기욕조, 환경호르몬 기준치 612배 검출 포스팅이였습니다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