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출처 : 연합뉴스 제공

필리핀 마닐라 인근 따가이따이 지역 '따알 화산' 폭발 , 필리핀 마닐라 인근 따가이따이 지역 '따알 화산' 폭발

필리핀의 마닐라 인근에서 유명 관광지인 따가이따이 지역에서 12일,

화산이 폭발하여 주민들과 관광객 6,000여명이 대피를 하는 일이 일어났다고 합니다.

 

이곳은 필리핀의 수도인 마닐라로 부터 약65km 떨어져 있는 곳 입니다.

 

필리핀의 지진화산연구소에 이야기에 따르면, 이날 오전인 3시 35분쯤 따알 화산에서

1차적으로 지진이 발생하였습니다 오전, 10시 43분엔 2차 지진에 이어서

 

오후 1시 30분 경에는 따알 화산 주의 분화구 다섯군데에서 깃털 모양의 분출이 시작되었으며,

100여m의 연기를 생성해내는 증기 폭발로 확대가 되었으며.

오후 2시경에는 3차 지진이 발생 하였다고 합니다.

 

오후 7시 30분 쯤엔 높이가 10~15km에 달하게 되는 화산재에 기둥이 형성 되었다고 하는데요

이 화산재는 수도권의 북쪽까지 날아가서 떨어지게 되었으며,

이에 따라서 이날 오후 6시경 부터는 마닐라의 국제공항 항공기등의 운항이 전면적으로 중단 되었다고 합니다.

 

지진 화산 연구소에서는 이날 화산 경보를 3단계까지 올렸다가

용암 분출을 포함하고 있는 수준의 분화가 일어날 수 있다는 상황인 4단계로 격상을 하였습니다

( 5단계 수준은 분화를 의미합니다 ) 당국은 해당 화산섬을 영구적인 위험지역으로 선포를 한뒤,

반경 14km이내에 거주하고 있는 주민들인 1만여명에게 긴급 적으로 대피령을 내렸다고 합니다.

 

 

-이상 필리핀 마닐라 인근 따가이따이 지역 '따알 화산' 폭발 포스팅이였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